default_setNet1_2

전북 청년창업사관학교, 9기 입교생 70명 모집

기사승인 2019.02.11  16:54:13

공유
default_news_ad1

- - 20일까지 신청 접수…총 사업비 70%이내 지원

article_right_top

 중소기업진흥공단 전북본부는 오는 20일까지 우수한 창업 아이템과 고급기술을 보유한 청년창업자를 대상으로 청년창업사관학교 제9기 입교생을 모집한다고 11일 밝혔다.

 
지난해 9월 전북 청년창업사관학교가 신규 개소되면서 전북지역 청년창업가들이 시간과 비용을 절감하고 창업활동에 집중할 수 있게 됐다.
 
모집 인원은 70명으로, 작년(30명) 대비 200% 이상 증가했다. 이는 청년창업사관학교 개교 이래 인원과 모집비율 면에서 전북지역에서 최대 규모로, 작년 모집 경쟁률 3.9:1의 높은 경쟁률 등을 반영했다.
 
최종 선발된 창업자는 총 사업비의 70%이내, 최대 1억 원의 정부보조금과 사무공간, 제품 제작 관련 장비 인프라, 코칭, 교육, 판로개척 등 창업 초기 기업에 필요한 다양한 부분을 지원받을 수 있다. 올해는 4차 산업혁명 분야, 독과점 해소 분야, 새터민 등 소외계층에 대해 우선 선발한다.
 
입교 희망자는 K-스타트업 홈페이지(www.k-startup.go.kr)를 통해 신청할 수 있으며, 문의는 중소기업통합콜센터(1357)로 하면 된다.
 
이상직 중진공 이사장은 “전북청년창업사관학교 개소 이래 첫 대단위 입교생 모집인만큼 성공창업을 꿈꾸는 청년CEO의 많은 관심을 기대한다”며, “특히 전북청년창업사관학교 졸업 기업이 제2의 토스, 직방, 힐세리온처럼 지역 혁신 성장의 아이콘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키워낼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청년창업사관학교는 지난 2011년 설립됐으며 만 39세(기술경력자 만 49세) 이하의 청년창업자의 사업 계획 수립부터 사업화, 졸업 후 성장까지 창업 전 단계를 원스톱으로 지원하고 있다. 
고영승기자

고영승 기자 koys1811@naver.com

<저작권자 © 전민일보 모바일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