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전기안전공사, “해빙기 전기안전 미리미리 살펴 드려요”

기사승인 2019.02.19  16:46:14

공유
default_news_ad1

- ―국가안전대진단과 연계, 3월말까지 다중이용시설 2만9000여 곳 집중 점검

article_right_top

한국전기안전공사(사장 조성완)가 이달 18일부터 3월31일까지 ‘해빙기 전기재해 예방을 위한 특별 관리 활동’에 들어간다. 

날이 풀리며 지반이 내려앉아 붕괴 위험이 있는 건물의 옥내 배전설비나 인입선 등의 손상 여부를 집중 점검해 감전, 화재와 같은 전기재해를 미연에 방지하기 위한 차원이다.  

공사는 이를 위해 범정부 차원에서 펼쳐지고 있는 국가안전대진단 취약시설 합동점검을 지원하는 한편, 자체적으로 전통시장, 병원, 숙박시설 등 다중이용시설 2만9000여 곳을 집중 점검할 예정이다.

아울러 이번 특별 점검에서는 현장에서 점검 활동을 수행한 직원의 이름을 기록하는 ‘안전점검 실명제’를 적용, 점검의 책임성을 높이고 전국 60개 사업소 차원에서도 24시간 상황관리 체계를 더욱 강화할 방침이다.

한편, 해빙기 전기시설 안전과 관련한 각종 문의나 신고는 공사의 긴급출동 고충처리 서비스인 ‘전기안전 119’(1588-7500) 전화를 이용하면 신속한 안내와 응급조치를 받을 수 있다. 
왕영관기자

왕영관 기자 wang3496@hanmail.net

<저작권자 © 전민일보 모바일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