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전주형 공동체 화폐 '꽃전" 유통

기사승인 2019.03.15  18:20:56

공유
default_news_ad1

- 지역 경제 활성화 위해 평화 2동 일부에서 시범적으로

article_right_top

지역경제에 활기를 불어넣기 위한 전주형 공동체화폐인 ‘꽃전’이 유통된다.
전주시 사회혁신센터(센터장 조선희)와 전주사회경제네트워크(대표 고은하)는 지난 15일 평화2공원에서 김승수 전주시장과 도·시의원, 주민대표, 가맹점 대표, 전주사회경제네트워크 관계자 등이 참석한 가운데 ‘전주형 공동체 화폐 시범사업 ‘꽃전’ 발행 기념식‘을 가졌다.

전주시 사회혁신센터가 사회혁신 리빙랩프로젝트 일환으로 시행하는 전주형 공동체 화폐 시범사업은 전주사회경제네트워크와 지역주민이 구성한 운영위원회 주관으로 18일부터 오는 6월까지 약 4개월 동안 평화2동 일부지역에서 실시된다.

‘꽃전’ 화폐는 1000꽃전과 5,000꽃전, 10,000꽃전(1꽃전=1원) 3종류로 발행됐으며 각각 전주의 과거(남부시장)와 현재(합죽선), 미래(첫마중길)를 상징적으로 담아 전주다움을 표현했다.
꽃전 사용자는 거래소인 학산종합사회복지관에서 5%를 선 할인을 받아 구매할 수 있다. 꽃전은 지역 내 가맹점에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할 수 있고 80% 이상 사용 시 꽃전 혹은 현금으로 잔금을 받을 수 있다. 단, 원활한 유통을 위해 잔금을 돌려받기 보다는 꽃전으로 지불하고 남는 돈을 현금 또는 카드 등으로 결제하는 것을 권장하고 있다. 

꽃전을 받은 가맹점은 학산종합사회복지관(이하 거래소)에서 거래에 3%의 수수료를 공제하고 현금으로 돌려받을 수 있다. 거래소는 이 꽃전을 다시 사용자에게 판매하여 순환시킨다. 타지자체가 한번 사용하고 폐기처분하는 상품권형태와 달리 현금처럼 반복 사용함으로써 발행비용을 줄인 것이 특징이다. 
꽃전을 사용할 수 있는 시범사업 가맹점은 평화2동 지역에 소재한 가게들이다. 지역경제 활성화 취지에 맞춰 유흥업소와 대자본이 운영하는 대형 마트, 일부 프랜차이즈 업종은 가맹점 대상에서 제외됐다. 

전주사회경제네트워크는 현재 거래소인 평화2동 학산종합사회복지관을 중심으로 도보거리 내에 50여개의 가맹점을 확보한 상태로, 지속적인 홍보를 통해 가맹점을 늘려나갈 계획이다.
이와 관련, 꽃전은 ‘당신이 꽃전을 내밀면, 이웃은 마음을 줍니다’라는 표어에서 나타나듯 지역주민을 지역주민이 서로 보살피는 행복한 공동체를 만들기 위한 수단이다. 월 10만원 이상의 약정회원들에게는 방문배달 등 혜택이 제공된다.
꽃전 이용자들은 할인액 중 원하는 만큼을 기부할 수 있으며, 기부 시에는 기부금영수증도 연단위로 발행된다.

전주시 사회경제네트워크는 시범사업 종료 후에도 학산종합복지관을 중심으로 살기 좋은 평화2동을 만들기 위해 지속적으로 꽃전을 유통시킬 계획이다. 
꽃전에 대한 자세한 사항은 홈페이지(kkotjeon.modoo.at/) 또는 페이스북(www.facebook.com/kkotjeon/)을 참조하거나, 학산종합사회복지관(063-223-9999, 063-222-9001)로 문의하면 안내 받을 수 있다. 김영무기자

김영무 기자 m6199@hanmail.net

<저작권자 © 전민일보 모바일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