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경인타일상사, 적십자 씀씀이가 바른 기업 6호 가입

기사승인 2019.04.23  17:58:11

공유
default_news_ad1
   

대한적십자사 전북지사는 23일 적십자에서 진행하는 모금 캠페인 중 하나인 ‘씀씀이가 바른 기업 캠페인’ 6호점이 탄생했다고 전했다.


씀씀이가 바른 기업 6호점 주인공은 바로 전주시 완산구에 위치한 (유)경인타일상사(대표 김영록)로 매월 일정액 기부를 통해 지역사회 위기가정에 나눔을 실천하게 된다.


김영록 대표는 사업을 시작하고 도민들의 사랑을 받게 되면서 받은 사랑을 지역사회에 환원하고자 적십자회비로 꾸준히 나눔을 실천해왔다.


김영록 대표는 “초기에는 봉사활동을 통해 지역사회에 보탬이 되고자 했지만 사업이 바빠지게 되면서 엄두를 낼 수 없었다. 하지만 이렇게 정기 후원금으로 도내 위기가정에 도움을 줄 수 있어 행복하다”며 소감을 전했다.


‘씀씀이가 바른 기업 캠페인’은 기업뿐 아니라 공공기관, 병원, 학원 등 법인체 및 단체가 매월 20만 원 이상 정기후원을 할 시 ‘씀씀이가 바른 기업’ 명패를 증정하며 후원금은 도내 취약계층 위기가정에 필요한 물품 지원, 생계비, 의료비, 주거비, 교육비 등 수혜자 맞춤형 복지사업에 사용된다. 김명수기자 

김명수 기자 qunnms@naver.com

<저작권자 © 전민일보 모바일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