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새마을금고, ‘MG뛰어라정기적금’신상품 출시

기사승인 2019.08.13  10:16:06

공유
default_news_ad1

- 사회초년생 등 자립기반구축을 위한 상품으로 편의성 도모

   
▲ 새마을금고중앙회

새마을금고(중앙회장 박차훈)는 청장년층의 출발을 응원하는 ‘MG뛰어라정기적금’을 12일 출시했다.

‘MG뛰어라정기적금’은 정기적립식 적금으로 가입 대상은 만 19세 이상 만 50세 미만의 개인이며, 가입기간은 12개월, 납입금액은 월 30만원 이하에서 1만원 단위로 납입 가능한 상품이다.

단 전체 새마을금고 1인 1계좌만 가입 가능하다. 창구 및 인터넷뱅킹(스마트뱅킹 포함)을 통하여 가입 가능하며 만기해지의 경우 가입채널을 통한 해지 외에 만기자동이체 서비스를 통하여 편리하게 해지할 수 있다.

‘MG뛰어라정기적금’은 사회초년생, 사업초년생의 자립기반구축을 위한 상품으로 단순한 우대이율 구조를 통하여 고객 편의성을 도모하였다.

특히 새마을금고의 상부상조 정신을 구현한 ‘상생’ 우대이율을 통하여 연 1.5%라는 파격적인 우대이율을 받을 수 있는 등 기본이율(금고별 상이)과 별도로 최대 연 2.0%의 우대이율을 제공한다.

이 외에도 일정 조건 충족 시 중도해지 하더라도 기본이율을 적용받는 특별중도해지 제도로 청장년층 긴급 자금 수요도 고려했다. 자세한 내용은 새마을금고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 할 수 있다.

한편 본 상품은 18년 출시된 우리아기첫걸음정기적금의 시리즈 상품으로 기존의 아동 대상에서 청장년층까지 새마을금고의 확장된 금융서비스를 제공함은 물론 신혼부부 우대 등을 통하여 정부의 출산장려정책에도 부응하는 상품이다.

서울 = 이민영 기자

이민영 기자 mylee063@naver.com

<저작권자 © 전민일보 모바일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