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국립전주박물관, 한국학중앙연구원 장서각과 업무협약

기사승인 2019.08.13  16:47:34

공유
default_news_ad1

- 선비문화 활성화 위해 상호협력 위해 노력

   

국립전주박물관(관장 천진기)과 한국학중앙연구원 장서각(관장 주영하)은 지난 12일  한국학중앙연구원 장서각에서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은 선비문화의 활성화 및 상호협력을 위하여 추진됐다.

협약의 주요 내용은 ▲학술연구 진흥 및 상호 공동 연구 ▲전시 및 연구를 위한 문화재 및 자료 협조 ▲학술 세미나 공동 개최 등이다.

한국학중앙연구원 장서각은 조선왕실의 자료를 소장하고 있으며, 35만점의 민간 사대부자료를 조사·수집한 한국학 전문 도서관이자 연구기관이다.

동의보감, 조선왕조의궤 등 세계기록유산을 비롯하여 다수의 국가지정문화재를 소장하고 있으며 해제, 목록집 간행, 연구서 간행 등을 활발히 수행하고 있다. 

국립전주박물관은 ‘조선 선비문화’를 주제로 특성화 사업을 진행하고 있으며 연계 특별전과 교육행사 등 다양한 사업을 진행하고 있다.

올 연말에는 선비문화 주제에 맞추어 어린이박물관을 개선하고 내년에는 선비문화실을 신설하여 관람객에게 선보일 예정이다.  

 

이재봉 기자 bong019@naver.com

<저작권자 © 전민일보 모바일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